국제기후변화 협상동향과 대응전략(I)

Title
국제기후변화 협상동향과 대응전략(I)
Authors
이상윤; 이승준
Co-Author
김이진; 허재영; 최도현; 최원기; 정서용
Issue Date
2014-12-31
Publisher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Series/Report No.
기후환경정책연구 : 2014-06
Page
183 p.
URI
http://repository.kei.re.kr/handle/2017.oak/20227
Language
한국어
Keywords
기후변화협상, 신기후체제, 2015 합의, 각국이 정하는 기여, 더반 플랫폼 특별작업반, Global Climate Change, Post-2020 Regime, 2015 Agreement, Intended Nationally Determined Contributions (INDCs), Ad-Hoc Working Group on the Durban Platform for Enhanced Action (ADP)
Abstract
In the seventeenth Conference of the Parties (COP 17) to the United Nations Framework Convention on Climate Change (UNFCCC) held in Durban, South Africa, all Parties agreed to establish the Ad Hoc Working Group on the Durban Platform for Enhanced Action (ADP) whose work is developing a new climate regime effective after 2020 (Post-2020). The ADP is expected to make a recommendation for a protocol, another legal instrument or an agreed outcome with legal force under the Convention (henceforth ‘2015 Agreement’) applicable to all Parties for adoption by the COP 21 held in Paris, France. The ADP, initiating its work in 2012, continued to have four meetings in 2014 to make further elaborations with respect to elements included in the 2015 Agreement. While the Kyoto Protocol has regulated mitigation commitments of Annex I Parties as a central element, the Post-2020 regime is supposed to include mitigation, adaptation, finance, technology development and transfer, capacity building, and transparency of action and support applicable to all Parties in a balanced manner. Furthermore, in order to avoid each Party’s mitigation commitment being assigned by the Convention (top-down approach) as in the Kyoto Protocol, the COP 19 further decided that all Parties communicate their intended nationally determined contributions (INDCs), taking into account each Party’s capabilities and circumstances (bottom-up approach) in the Post-2020 regime. As the 2015 Agreement is expected to be adopted in the COP 21, the Parties have discussed information lists of INDCs as well as structure and elements of the Agreement during the ADP meetings in 2014. This study comprehensively observes and analyzes available resources including documents and discussion from the ADP meetings, Intergovernmental Panel on Climate Change (IPCC) Fifth Assessment Report, and Oranization for Economic Co-operation and Development (OECD) reports pertaining to further elaboration of structure and elements of the 2015 Agreement, particularly focusing on INDCs, mitigation and adaptation. From those analyses, we speculated what will be discussed at the meetings in 2015 and suggested how South Korea could respond at the meetings. Common but Differentiated Responsibilities and Respective Capabilities (CBDR-RC), one of the most critical principles of the Convention, has still been an important issue for developing the Post-2020 regime. We proposed a technical measure for ‘differentiation’ to be applied in the regime as a negotiation strategy of South Korea. In addition, we analyzed negotiation positions and strategies of the United States and China who are responsible for almost half of the global greenhouse gas emissions and proposed response strategies for South Korea such as how to invite them to the Post-2020 regime. In terms of mitigation, we examined the Parties’ views on long-term mitigation contributions discussed with utmost importance in not only domestic but also international contexts and proposed confrontation strategies about them. We also speculated a legal structure of the 2015 Agreement text and suggested responses of South Korea for this matter. In terms of adaptation, considering the increasing demands on political parity with mitigation in the Post-2020 regime, we investigated the discussion trends of adaptation within the Convention. Regarding adaptation, we especially analyzed its relationship with mitigation and the matters of finance including Green Climate Fund and suggested response strategies for South Korea based on the analyses. A decision, “Lima Call for Climate Action,” was adopted in the COP 20 at Lima. Since consensus was reached with respect to the scope, schedule and procedure of INDCs, the COP 20 could be positively remembered for maintaining the momentum for the Post-2020 discussion and the possibility of further consensus on the 2015 Agreement. However, many contested components that can be included in the INDCs decision text were deferred to 2015 Agreement discussion, and the Parties identified significant gaps in views regarding some critical issues of the 2015 Agreement. In this regard, it is not highly optimistic that the Parties will reach a consensus of the 2015 Agreement in the COP 21 at Paris. Based on the analyses of the negotiation positions of the critical Parties including the United States and China and the prospect of the 2015 Agreement, we need multidirectional strategies and efforts for the 2015 Agreement with the preparation of INDCs.


2011년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더반에서 열린 유엔기후변화협약 제17차 당사국총회에서는 2020년부터 효력을 발휘할 신기후체제를 수립하기 위한 토대인 더반 플랫폼을 마련하는 데 합의하였다. 이에 따라 협약의 모든 당사국에게 적용할 의정서, 법적 문서, 혹은 법적 효력이 있는 합의서 형태의 결과물인 ‘2015 합의’를 2015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제21차 당사국총회에서 채택하기로 하였다. 더반 플랫폼 특별작업반은 2012년부터 시작하여 새로운 기후체제에 관한 2015 합의를 도출하기 위해 당사국 간에 지속적으로 논의를 진행하여 왔다. 특히 교토의정서에서는 대부분 선진국의 감축의무를 명시한 데 반해 신기후체제에서는 모든 국가에게 적용 가능한 감축, 적응, 재정, 기술개발 및 이전, 능력배양, 행동과 지원의 투명성을 균형적으로 고려하기로 하였고, 기존의 의무감축과 같은 하향식의 규제를 탈피하여 협약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각 당사국이 기여할 수 있는 바를 자국이 결정하는 상향식 의사결정 방식을 추가하기로 하였다. 신기후체제를 규정할 문서가 2015년 제21차 당사국총회에서 채택될 전망인 만큼 2014년에는 자국이 정하는 기여에 포함할 정보 및 2015 합의문에 포함될 다양한 요소들과 그 방식에 대한 논의와 협상이 활발하게 진행되었다. 이에 본 연구는 신기후체제의 합의문과 관련하여 논의되는 국제적 상황과 핵심 의제들의 논의 동향을 포괄적으로 관찰 및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앞으로 전개될 협상의 방향을 예측하여 기후변화협상에서 우리나라의 대응전략을 도출하고자 하였다. 협약의 중요한 원칙 중 하나인 공통의 그러나 차별화된 책임과 각자의 능력은 신기후체제에 관한 논의에서 국가별 차별화와 관련하여 여전히 중요한 부분이었으며, 이와 관련하여 자체적 차별화에 대한 방안을 제시하였다. 또한 전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절반 가까이 책임이 있는 미국과 중국의 신기후체제 참여와 관련하여 이들의 협상 포지션을 분석하고 향후 협상구도에 대한 예상과 더불어 우리나라의 대응 방향을 제시하였다. 그리고 감축과 관련하여 국내외에서 중요하게 논의되고 있는 장기 감축목표에 대한 추진 동향 분석과 함께 필요한 우리의 대응 방향을 제시하였다. 또한 국제법적 관점에서 2015 합의의 전망을 분석하여 우리가 취해야 할 입장을 제시하기도 하였다. 신기후체제에서 감축과 정치적으로 동등한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적응과 관련하여 그동안 적응 문제가 협약 하에서 논의되어 온 주요 흐름을 분석하였고, 특히 감축과 적응의 관계 및 적응에서 녹색기후기금을 포함한 재정 문제에 관한 논의의 흐름과 향후 대응 방향을 제시하였다. 2014년 12월 페루 리마에서 열린 제20차 당사국총회에서는 ‘기후행동을 위한 리마 요청’을 통해 신기후체제에 대한 당사국들의 합의를 도출하였다. 각 국가가 정하는 기여의 제출 일정과 범위 및 제출 후 절차 등에 관한 기본적인 합의를 도출함에 따라 향후 협상에 있어서의 모멘텀을 유지하였으며, 모든 당사국이 참여하는 2015 합의에 대한 가능성을 유지했다는 데 의의를 갖는다고 평가된다. 그러나 리마 당사국총회에서는 2014년에 더반 플랫폼 특별작업반 회의를 통해 논의된 자국이 정하는 기여뿐만 아니라 2015 합의문과 관련한 많은 사항들이 결정문에서 제외됨으로써 2015년 협상 회의에 어려움이 가중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우리나라는 미국과 중국을 포함한 주요 국가들의 협상 포지션과 2015 합의에 대한 전망 분석을 토대로, 자국이 정하는 기여에 대한 준비와 함께 2015 합의 관련 협상에서 다각적인 노력이 필요할 것이다.

Table Of Contents

제1장 서 론
1. 연구의 배경 및 필요성
2. 연구의 목적
3. 연구의 범위 및 방법

제2장 유엔기후변화협약과 ADP 출범
1. 유엔기후변화협약의 역사
2. ADP 출범과 그간의 협상 경과

제3장 신기후체제 협상동향
1. 자국이 정하는 기여(INDCs)
2. 감축(Mitigation)
3. 적응(Adaptation)
4. 소결

제4장 신기후체제 관련 핵심 이슈
1. 미국 및 중국의 협상 포지션과 국내 대응
2. 장기 감축목표 추진 동향과 국내 대응
3. 2015 합의 전망
4. 감축과 적응의 관계 정립
5. 적응과 기후 재정

제5장 기후변화협상 관련 주요 연구결과
1. IPCC 제5차 평가보고서 주요내용 및 시사점
2. OECD 보고서 주요내용 및 시사점
제6장 제20차 당사국총회 결과 및 향후 대응전략
1. 자국이 정하는 기여
2. 감축
3. 적응 및 손실과 피해

참고문헌

부록

Abstract

Appears in Collections:
Reports(보고서) > Climate Policy(기후환경정책연구)
Files in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